부산맨 스토리~ 서울 맛집 투어~

오늘은 부산맹의 서울 방문기를 들려드릴까해요~

 

저는 여행을 갈때마다 새로운 맛집을 좋아하는데요.

 

지금까지 봐온 몇가지 맛집을 소개해드릴까합니다.

 

 

 

 

처음은 처음 맛집이라고 생각한 하동관인데요.

 

맛집은 광고라는 생각을 고쳐준 곳이 바로 하동관입니다.

 

본점은 물론 명동이지만 저는 친구덕에 대치동점을 가서 먹었는데요.

 

먹자마자 곰탕의 진수라는 생각을 했을 정도니~ 가보시는 것도 좋겠네요.

 

아래는 하동관 대치동에 있는 선릉점이고요.

 

 

 

 

아래는 하동관의 본점인 명동점입니다.

 

자주 가본 저로는 선릉점이 입맛에 맞지만

 

맛은 여러분이 판단하셔야겠죠?

 

 

 

 

다음은 제가 좋아하는 평양냉면집인 우래옥인데요.

 

 

 

 

평양냉면의 심심한 맛을 제대로 보여주는 곳이라고 얘기드리고 싶네요.

 

 

 

 

저도 부모님이 올라오시면 꼭 모시는 냉면집인만큼 아주 추천하는 곳입니다.

 

단지 과일까지 드시면 아주머님들께 팁을 드려야한다는.. 단점이 존재하지만요.

 

저는 그래서 과일을 안먹고 도망나온답니다~

 

팁이 더한테는 부담이거든요~

 

그래도 불고기를 시켜서 가새에 있는 육수에 냉면을 먹는 것은 별미니 꼭 드셔보세요~